쇼핑몰 검색

Home COMMUNITY 프레스자료

COMMUNITY

카카오톡 네이버 톡톡
펜더 커스텀 샵 뮤직맨 커스텀 오더
프레스자료

[뉴스토마토] 펜더社. 김도균 김목경 신대철에 커스텀숍 시그니처 기타 증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타네트 작성일13-11-29 13:11 조회813회 댓글0건

본문

한국 대표 기타리스트 본사 초청..코리안 G3투어 진행

[뉴스토마토 김나볏기자] 우리나라의 3대 기타리스트로 꼽히는 김도균, 김목경, 신대철이 지난 13일 미국 펜더 본사를 방문해 '펜더 커스텀숍 시그니처 기타'를 증정 받았다.



1946년 설립된 펜더는 일렉트릭 기타와 베이스의 원형을 만든 세계 최대의 기타 메이커로 에릭 클랩튼, 지미 헨드릭스 등 정상급 기타리스트들의 사랑을 받아온 브랜드다. 특히 펜더 커스텀숍은 '마스터 빌더(Master Builder)'라 불리는 최정상급의 장인들과 팀이 모여 세계 최고 수준의 기타를 생산하는 곳으로, 이곳의 시그니처 기타는 기타 연주자들 사이에서 가장 소유하고 싶은 기타로 일컬어진다.



펜더 사는 2009년 신중현에게 특별제작 기타를 헌정한 바 있으며, 한국 아티스트들을 본사에 초청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g3_870px.jpg
(사진제공=기타네트)

펜더를 연주하는 한국의 대표 기타리스트로 선정된 김도균, 김목경, 신대철은 펜더 사가 세계적인 기타리스트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펜더 인터내셔널 아티스트 쇼케이스' 초청 행사의 일환으로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위치한 펜더 본사를 방문했다.



이들은 펜더 기타의 역사를 알 수 있는 펜더 역사 박물관과 공장을 방문해 제작 과정을 직접 체험하는 한편, 세계 최고 수준의 기타 장인인 마스터 빌더와 만난 후 사전 제작된 시그니처 기타를 각각 증정 받았다. 이 기타들은 각각의 기타리스트가 원하는 사양과 색깔 등을 담아 펜더 커스텀숍에서 제작됐으며, 헤드스톡(기타의 네크 맨 윗부분) 뒷면에는 그들의 사인이 인쇄됐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펜더 한국 독점 공식 수입원 기타네트 관계자는 "한국 기타리스트들이 록 음악의 역사를 상징하는 펜더 사로부터 인정 받았다는 사실이 무척 고무적"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 기타리스트들과 록 음악의 위상이 한층 높아지고, 대중들로부터 다시 한번 많은 사랑을 받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 기사 원문 보기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주)기타네트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207, 8층(신사동,성도빌딩)| Tel. 02-741-8365 | Fax. 02-738-0803
사업자등록번호 101-85-2699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7-서울강남-02081호
대표 : 박종호 | 개인정보관리책임 : 이진재 | Email : info@guitarnet.co.kr
Copyright ©2017 Guitarnet,Inc. All Rights Reserved.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